태터데스크 관리자

도움말
닫기
적용하기   첫페이지 만들기

태터데스크 메시지

저장하였습니다.

헐리우드 특수효과의 거장 스탠 윈스턴, 세상을 떠나다

[Movie/News]

스탠 윈스턴

가장 최근에는 "아이언맨"의 아이언맨 수트 제작 등에 참여했던, 헐리우드 특수효과계의 거장 스탠 윈스턴이 향년 62세로 세상을 떠났습니다. 현재 그의 사망원인은 알려지지 않았습니다.

그는 "터미네이터" 시리즈로 널리 알려져 있으며, 그 외에도 "쥬라기 공원", "프레데터", "에일리언", "가위손"의 작업으로 유명합니다. 그는 제임스 카메론과 자주 호흡을 맞췄으며, 1993년 디지털 도메인을 공동으로 설립하기도 했습니다.

스탠 윈스턴은 위의 영화들 외에도 존 카펜터의 "괴물", "13일의 금요일 3", "악마군단", "뱀파이어와의 인터뷰", "모로 박사의 섬", "진주만", "AI", "빅 피쉬", "콘스탄틴", "배트맨 리턴즈" 등의 작업에 참여했으며, 앞으로 개봉할 "블랙 마운틴", 제임스 카메론의 "아바타", "터미네이터4"에도 참여했습니다. 그는 4차례에 걸쳐 아카데미 상을 수상했으며, 영화 스태프로는 두번째로 헐리우드 명예의 거리에 자취를 남겼습니다.

고인의 명복을 빕니다. 많은 사람들이 그의 손길이 거쳐간 영화들을 영원토록 기억할 것입니다.

추가. 스탠 윈스턴의 사망 원인은 7년간 앓아온 다발성골수종이라고 합니다.


본 포스트에 포함된 이미지와 영상 등은 인용의 목적으로 사용되었으며 모든 권리는 영화의 제작/배급사 및 원저작권자에게 있습니다.

rss        추천

::: 사람과 사람의 교감! 人터넷의 첫 시작! 댓글을 달아주세요! :::

  1. D [2008.06.17 10:28]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고인의 명복을 빕니다

  2. 임동호 [2008.06.17 11:24]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다 명작들이었군요...명복을 빕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