태터데스크 관리자

도움말
닫기
적용하기   첫페이지 만들기

태터데스크 메시지

저장하였습니다.

"토르" 캐스팅 관련 루머

[Movie/News]
트리플 H / 케빈 맥키드
얼마전, 마블의 "토르"의 영화화 관련, 매튜 본이 감독으로 정해졌다는 소식이 전해졌는데요, 이번에는 주연을 맡을 배우에 대한 캐스팅 관련 소식입니다.

이번 소식에는 두명의 배우가 거론되어집니다.

Chud.com에 따르면, 첫번째는 프로레슬러 트리플 H입니다. 현재 마블이 트리플 H를 고려중이기 하지만, 감독인 매튜 본이 이에 반대하고 있다고 합니다. 트리플 H는 "블레이드3"에 출연한 적이 있습니다. 근래에 프로레슬러들이 영화에 출연하는 것은 흔한 일인데요, WWE가 제작한 영화들이나, 더 락이 그 예입니다.

두 번째는 IESB의 기사에 의하면, "로마"에 출연했던 케빈 맥키드가 고려되고 있다고 합니다. 케빈 맥키드는 트리플 H에 비해 근육질이지는 않지만, 적어도 그는 배우라는 점이 주목할만합니다. 근육에 관해서는 "300"의 제라드 버틀러나 "아메리칸 히스토리 X"에서의 에드워드 노튼의 예가 있기에 그리 문제될거 없다는 반응입니다. 이 곳의 기사에 따르면 각본가인 마크 프로토세비치가 언급하기를 원작의 우루 해머처럼 토르의 무게감에 초점을 맞출거라고 합니다.

본 포스트에 포함된 이미지와 영상 등은 인용의 목적으로 사용되었으며 모든 권리는 영화의 제작/배급사 및 원저작권자에게 있습니다.

rss        추천

::: 사람과 사람의 교감! 人터넷의 첫 시작! 댓글을 달아주세요! :::

  1. who are you [2008.07.03 23:41]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그래도 트리플H나오길... 솔직히 wwe에서 해머잡은모습이 완전 포스있어서 토르복장만 입으면 정말딱좋을것 같습니다 매력적인 수염에 근육질에 완전 딱토르네요... 트리플h도 뜨면 더락처럼 영화로?..

  2. ease [2008.09.19 19:59]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지금까지의 마블 영화를 보면 '유명한 배우'보다는 '연기파배우'가 주인공으로 캐스팅 되니 유명한거랑은 거리가 먼 배우가 할껄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