태터데스크 관리자

도움말
닫기
적용하기   첫페이지 만들기

태터데스크 메시지

저장하였습니다.

드림웍스의 3D 애니메이션 "몬스터 대 에일리언", 두번째 예고편 공개

[Movie/News]
드림웍스의 신작 3D 애니메이션 "몬스터 대 에일리언"(Monsters vs. Aliens)의 두번째 예고편이 공개되었습니다.

영화 “몬스터 대 에일리언”은 렉스 하복의 코믹스를 원작으로 하고 있으며, 이 원작은 지난 1950년 대 B급 영화로 만들어졌는데, 이번 작품은 바로 이 영화를 3D 애니메이션으로 탈바꿈하여 만들어내는 현대적 의미의 리메이크라고 할 수 있습니다.

캘리포니아에 사는 수잔 머피는 결혼식 날 갑자기 하늘에서 떨어진 운석을 맞게되는데, 그 후 그녀는 15m나 되는, 거대한 크기로  변합니다. 그런 그녀에게 사람들이 붙인 '몬스터' 로서의 이름은 지노미카(Ginomica)입니다. 군대가 출동해 그녀를 생포하고, 그녀는 정부의 비밀기지로 압송됩니다. 수잔은 그 곳에서 정부가 오랜시간동안 비밀리에 다른 몬스터들을 데리고 있었다는 사실을 알게 됩니다. 이 몬스터 무리는 곤충의 머리를 가지고 있는 바퀴벌레(Cockroach) 박사(실제 박사학위 소지)와 반은 원숭이고 반은 어류인 마초끼 가득한 미싱 링크, 젤라틴 형태로 되어있는 B.O.B, 인섹토사우르스라고 불리우는100m가 넘는 크기의 굼벵이 입니다. 그들은 그동안 세상과 차단되어져 있었는데, 어느날 정체불명의 외계 로봇이 지구에 등장해 세상을 휩쓸면서, 그에 맞서기 위해 세상에 나오게 됩니다.

목소리 캐스팅으로는 수잔 머피를 리즈 위더스푼이, 바퀴벌레 박사를 휴 로리가, 미싱 링크는 윌 아넷, B.O.B는 세스 로건, W.R. 몽거 장군은 키퍼 서덜랜드, 대통령은 스티브 콜버트, 사악환 외계인 갤럭사는 레인 윌슨이 맡았습니다.


"샤크"의 롭 레터멘, "슈렉2"의 콘래드 버논이 공동 연출을 맡은 "몬스터 대 에일리언"은 리얼D 및 IMAX DMR 3D로 북미기준 2009년 3월 27일 개봉예정입니다.



본 포스트에 포함된 이미지와 영상 등은 인용의 목적으로 사용되었으며 모든 권리는 영화의 제작/배급사 및 원저작권자에게 있습니다.

rss        추천

::: 사람과 사람의 교감! 人터넷의 첫 시작! 댓글을 달아주세요! :::

  1. 콘래드 [2008.12.23 20:34]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3D상영은 어떤 겁니까? 미국에서는 3D극장을 선호하는 감독들이 있는 거 같더군요.

    안경을 끼는 건가요?

    • BlogIcon Stephan [2008.12.23 20:41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예, 안경을 끼고 봅니다^^ 일단 3D 애니메이션은 전부 3D 상영으로 간다고 보시면 됩니다. 드림웍스는 2009년 부터 자사의 애니메이션을 모두 3D 상영 방식으로 제작하며, 픽사도 신작 "업"부터 해서 예전 "토이 스토리 1,2"를 "토이스토리3"(역시 3D 상영) 개봉 전에 3D 상영방식으로 재개봉 할 예정이구요. 실사 영화들도 차차 3D 상영 방식을 많이 채택할 것으로 보입니다. 북미 극장주들이 그걸 원하기도 한다는 군요.(그쪽도 극장가가 예전보다는 어렵다보니, 홈씨어터와는 다른 극장의 차별화 전략으로 3D 상영을 더 좋아한다고..) 드림웍스는 3D 상영영화의 경우 5$를 더 받을 것이라고 하더군요.

    • 콘래드 [2008.12.23 21:12]  [댓글주소]  [수정/삭제]

      친절한 답변 감사합니다^^ 아, 그런데 그럼 국내에는 3D상영관이 어떻게 운용되는 거죠? 표값이 좀 더 비싼가요?

    • BlogIcon Stephan [2008.12.23 21:28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국내에서도 리얼D나 디지털3D, IMAX DMR 3D는 일반표값보다 비싸더군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