태터데스크 관리자

도움말
닫기
적용하기   첫페이지 만들기

태터데스크 메시지

저장하였습니다.

"500 데이즈 오브~" 감독의 차기작 계획 공개

[Movie/News]

2009 선댄스 영화제에서 공개된 데뷔작 "500 데이즈 오브 서머"(500 Days of Summer)의 큰 호평으로 관심을 받고 있는 뮤직비디오 출신 감독 마크 웹의 신작 관련 소식이 전해졌습니다.

마크 웹은 /Film과의 인터뷰에서 팀 타프의 2008년 작 소설 "The Spectacular Now"의 영화화 작업을 "500 데이즈 오버 서머"의 각본을 맡았던 스콧 노이스타터와 마이크 H. 웨버와 함께 진행하고 있다고 밝혔습니다.

"
The Spectacular Now"는 셔터 킬리라는 고등학생이 주인공으로, 그는 미래를 생각하기보다는 지금 현재의 파티와 유흥을 더 즐기는 사람입니다. 셔터는 여자들에게도 인기가 많은 남자이지만, 여자들이 그가 그녀들에게 관심을 쏟아주었으면 하는 바람을 나타내면 그녀들에게 금새 흥미를 잃습니다. 그런 그지만 외톨이인 에이미는 사랑합니다.

마크 웹은 이 소설에 대해 '술 마시기 좋아하는 한 17살 소년에 대한 정말 환상적인 이야기다. 그리고 그가 성장에 대해 세상과 어떻게 타협하는가에 대한 이야기다. 매우 현실적인 이야기로, 섹스와 술 등에 대해 매우 솔직하다.' 라고 밝혔습니다.

마크 웹의 데뷔작 "500 데이즈 오브 서머"(500 Days of Summer)는 북미기준 7월 24일 개봉합니다. 국내에서도 볼 수 있기를 바라봅니다. 마크 웹은 감독 데뷔 이전에 Maroon 5의 "Goodnight, Goodnight" , Fergie의 "Clumsy"등 수십편의 뮤직비디오를 연출했습니다.



본 포스트에 포함된 이미지와 영상 등은 인용의 목적으로 사용되었으며 모든 권리는 영화의 제작/배급사 및 원저작권자에게 있습니다.

rss        추천

::: 사람과 사람의 교감! 人터넷의 첫 시작! 댓글을 달아주세요! :::

  1. renny [2009.03.07 18:33]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시나리오가 흥미롭네요.......잠깐이지만 도니다코가 생각났음ㅎㅎ