태터데스크 관리자

도움말
닫기
적용하기   첫페이지 만들기

태터데스크 메시지

저장하였습니다.

스티븐 킹, J.K. 롤링과 스테파니 메이어에 대해 말하다

[Movie/News]
스티븐 킹

"샤이닝", "미져리", "쇼생크 탈출" 등을 쓴 거장 작가 스티븐 킹은 그의 소설을 원작으로 한 영화들이 성공적인 평을 받으면서 더더욱 유명하고, 친숙합니다.

USA Weekend 지는 지난 겨울 스티븐 킹을 커버로 선정하면서 그와 인터뷰를 나누었는데, 인터뷰를 담당했던 로리 린치가 그 때의 이야기를 소개했습니다. 스티븐 킹은 "트와일라잇" 시리즈의 스테파니 메이어가 그에게 얼마나 영향을 받았는지, 그리고 "해리 포터" 시리즈의 J.K. 롤링이 어린 시절 그의 책을 읽었던 것에 대해선 전혀 모르고 있었는데, 그에 대해 묻자 '리차드 매드슨("나는 전설이다"의 작가)이 나에게 미쳤던 영향과 같은 방식으로 그들에게도 영향을 미치지 않았을까 생각한다.'라고 밝혔습니다. 이어서 그는 메이어와 롤링 두 작가에 대해 다음과 같이 밝혔습니다.

일부 작가들에게 내가 목적을 제공해주었다 생각하는데, 그것은 좋은 일이다. 롤링과 메이어는 모두 어린 독자들에게 직접적으로 이야기를 전달한다. 둘 사이에는 차이가 있는데, 롤링은 굉장한 작가이지만, 스테파니 메이어는 짜집기 정도 밖에 안된다. 그녀는 좋은 작가는 아니다.

그는 그의 어머니가 살아있을 기억을 떠올리고는 그녀가 읽었던 얼 스탠리 가드너의 페리 맨슨 시리즈 같은 작품에 대해 이야기하며 말을 이었습니다.

얼 스탠리 가드더 역시 형편없는 작가였다. 하지만, 그는 성공했다. 제임스 패터슨은 형편없는 작가였으나, 성공했다. 사람들은 스토리에, 페이스에 매혹되곤 하는데, 스테파니 메이어의 경우 역시 그렇다. 그녀가 모든 세대의 여성들을 대상으로 글을 쓰며, 그녀의 책에서 사랑과 섹스의 안전한 만남에 대해 적고 있는 것은 명백하다. 그것은 흥미롭고 짜릿하며, 특별히 위협적이지 않은데 그것은 그들이 뚜렷하게 성적인 관계를 나타내지 않기 때문이다. 그것의 많은 신체적 면들은 예를 들면 뱀파이어가 여자 캐릭터의 팔뚝을 만지거나 피부를 쓸어내리는 것으로, 그래서 그녀가 부끄러워하는 것으로 나타내지곤 한다. 소녀들은 그 짤막한 표현에 담긴 모든 감정을 받아들일 준비가 되어있지 않다.


본 포스트에 포함된 이미지와 영상 등은 인용의 목적으로 사용되었으며 모든 권리는 영화의 제작/배급사 및 원저작권자에게 있습니다.

rss        추천

::: 사람과 사람의 교감! 人터넷의 첫 시작! 댓글을 달아주세요! :::

  1. 마장군 [2009.02.05 18:56]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아 이작가 .. 살아 있는 사람이었군요 .. 몰랐다는 ㅋ 전 영화들이 개봉하면 스티븐킹의 .. 어쩌구 .. 그런게 많아서 옛날에는 감독인 줄 알았다는 .. 말한 내용이 왠지 좀 거만해 보이네요 . ㅎㅎ 그러고 보면 꽤 다양한 장르를 넘나드는 작가인 듯 ..

  2. 하하 [2009.03.30 18:20]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기분이 나쁘네요 ㅡㅡ
    스테파니 메이어가 짜집기라뇨 ㅋ
    나는 전설이다보다는 스테파니 메이어의 작품이 훨씬 유명하다는걸 알고서나 말씀하시는지 ^^?
    게다가 세계적인 작가도 아닌데 말하는 내용이 참 거만하시네요 ^^

    • BlogIcon Stephan [2009.03.30 18:25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저 혹시 농담하시는거죠?^^ 마치 예전에 어떤 아이돌 그룹의 팬분들 같으시네요.(뭐, 그건 조롱하기 위한 자작극이라고 밝혀진 것 같은데...혹 역설적으로 말씀하시는건지..) 스티븐 킹이 세계적인 작가가 아니라니요;;

    • D [2009.03.30 21:17]  [댓글주소]  [수정/삭제]

      '나는 전설이다'보다 '트와일라잇'이 훨씬 유명하다는 대목에서 웃으면 되는건가요?

      세계적인 작가... 부분에서 너무 웃어서요

    • ㅋㅋㅋㅋㅋ [2011.12.05 14:36]  [댓글주소]  [수정/삭제]

      무식하면 댓글도 달면 안 되제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

    • gg [2012.03.01 18:05]  [댓글주소]  [수정/삭제]

      진짜 무식하면 용감하다

  3. Deceiver [2009.03.30 22:14]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윗분 유머감각이 대단하시네요~ 이런 분들이 있어서 세상은 아직 밝은 것같습니다...?

    그나저나 다크타워 시리즈는 영화화될 가능성 없을까요ㅜㅡ

    • BlogIcon Stephan [2009.03.30 22:22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영화화 판권은 J.J. 에이브럼스와 데리먼 린델로프 쪽에 팔린 것으로 알고 있습니다. 작년 인터뷰로는 <로스트>를 마칠때까지는 어떻게 시간을 낼 수가 없다는군요.

  4. reality [2010.05.16 16:21]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스테파니 메이어는 확히 트와일라잇으로 빅히트를 치긴 했지만,
    롤링이나 스티븐 킹과 나열하기엔 한참 아래라고 봅니다.
    귀여니 책이 많이 팔렸다고 귀여니를 공지영이나 김훈과 같이 놓으면 웃기겠죠.

    개인적으론 그냥 뱀파이어 나오는 로맨스소설이라고 생각하지만..뭐 사람 취향이니..
    메이어가 정말 멋진 작가인지는 향후 작품들을 보면 알겠죠.

  5. kingofking [2010.11.13 22:25]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스테파니 메이어에 대한 평가에서는 저도 공감이 갑니다. 상업적으론 크나큰 성공을 거두었지만 그래도 문학성으로 따지자면 스티븐 킹보다는 몇 수 아래죠. 이 글을 트와일라잇 카페로 좀 퍼가고 싶습니다. 트왈러들 반응이 너무 궁금해서요. ^ ^
    그나저나 학교 도서관에서 <그것 It>을 대출해서 읽고 있는데 왠지 우라사와 나오키의 <20세기 소년>이 오버랩이 되더군요. ㅋㅋㅋ