태터데스크 관리자

도움말
닫기
적용하기   첫페이지 만들기

태터데스크 메시지

저장하였습니다.

조니 뎁/크리스챤 베일의 "퍼블릭 에너미", 첫 예고편 공개!

[Movie/News]
2009년 최고 기대작 중 하나인, "히트"의 마이클 만 연출, 조니 뎁/크리스챤 베일 주연의 "퍼블릭 에너미"(Public Enemies)의 첫 예고편이 공개되었습니다.

"퍼블릭 에너미"는 악명 높은 갱스터인 존 딜린저, 베이비 페이스 넬슨, 프리티보이 플로이드가 활개를 치던 미국의 1930년대를 배경으로 한 영화입니다. 영화는 존 딜린저 일당과 그들을 막으려는 FBI 사이의 이야기를 그리는데 조니 뎁이 분한 존 딜린저를 크리스챤 베일이 연기하는 FBI 요원 멜빈 퍼비스가 쫓습니다. 또한, 2008년 아카데미 여우주연상을 수상한 마리온 꼬틸라르가 존 딜린저의 애인 역으로 출연합니다.

(HD 화질로 보실 분은 http://www.apple.com/trailers/universal/publicenemies/hd/ 에서 보실 수 있습니다~)


영화는 브라이언 버로우가 2004년 출간한 논핀셕을 바탕으로 마이클 만이 각색 및 제작, 연출을 맡았으며, 북미기준 2009년 7월 1일 개봉합니다.



본 포스트에 포함된 이미지와 영상 등은 인용의 목적으로 사용되었으며 모든 권리는 영화의 제작/배급사 및 원저작권자에게 있습니다.

rss        추천

::: 사람과 사람의 교감! 人터넷의 첫 시작! 댓글을 달아주세요! :::

  1. jeici [2009.03.05 08:41]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베일 분량이 많지 않다는데.. 음

  2. 질풍노도 [2009.03.05 08:46]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포스가 역시.... 맨얼굴보니 조니뎁도 많이 늙었네요 ㅠ

  3. supa [2009.03.05 11:20]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기대되네요. 시사회는 언제쯤인가요? ㅎㅎ

  4. BlogIcon 산다는건 [2009.03.05 18:58]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베일 횽님도 은근히 영화 많이 찍으시는구요...

  5. 백야 [2009.03.05 22:24]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오오 뎁옹...! 남자 시선에서도 진짜 허벌나게 멋있습니다! 맨마지막 쌍권총은 그야말로 간지폭풍!

  6. 설리반 [2009.03.05 22:57]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감탄이 절로 나오네요... 정말 최고입니다^^ 히트, 콜래트럴에서 느꼈던 흥분 그 이상을 보여주기를ㅎㅎ
    시사회 반응도 좋았다는데 아 얼른 보고 싶네요~

  7. 후니훈 [2009.03.06 00:05]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아랫분께 죄송합니다. 스포 전혀 없게 수정했습니다.

    예고편 후반부에서 존과 빌리가 애인관계라는걸 보여주는 장면들과 조니뎁이 차를타고 가던중에 FBI로 추정되는 사람들에게 쫓기는 장면을 보니, 후반부에 원작소설(?)실제사실과 똑같이 스토리가 진행될거 같이 보입니다. 차가 뒤엎어 지는 장면은 씨네21에서 말했던 클라이맥스 장면으로 보여지는군요.
    후반의 반전이라고도 할 수 있는 요소가 너무 매력적이라서 각색시에도 필히 빠지지 않았을거 같습니다.
    여튼 톰슨기관총의 화끈한 격발음을 들을수 있는 영화라 기대되는군요

    • ad [2009.03.05 22:59]  [댓글주소]  [수정/삭제]

      스포일러작살이네요

    • 후니훈 [2009.03.05 23:34]  [댓글주소]  [수정/삭제]

      죄송합니다. 실화를 바탕으로 제작하는 영화라 크게 의식을 안했네요. 문제가 된다면 스테판님이 덧글 삭제해주시길 바랍니다.

    • BlogIcon Stephan [2009.03.06 04:28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리플을 이제야 달긴 합니다만, 실화 바탕이라 전 그리 크게 신경 안씁니다^^;; 존 딜린저가 알려진 인물이기도 하고 말이죠. 그나저나 제가 알기로는 그렇게 하는 인물이 애인이 아니라, 애인의 건너방에 사는, 전과를 받아 국외처방 위협에 놓인 여자라고 알고 있는데 말이죠. 애인도 여러번 바뀌어서인지 마지막에는 폴리 해밀턴이라는 웨이트리스와 함께 였다고. 물론, 빌리 프리체트의 핸드백에서 그의 사진이 발견됐다고 하지만요. ..영화 분위기상 설마 진짜 존 딜린저가 아니었다고 하는 음모론적 이야기는 빠지지는...않겠죠?;;

  8. 준식이 [2009.03.07 14:32]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어머.. 뎁사마@_@ 도니 브래스코 때랑은 또 다른 모습이네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