태터데스크 관리자

도움말
닫기
적용하기   첫페이지 만들기

태터데스크 메시지

저장하였습니다.

주윤발, 쌍권총 다시 집어든다

[Movie/News]
주윤발 - 첩혈속집

영화 "드래곤볼"의 무천도사 역을 맡으면서 적어도 국내팬들을 쇼크상태로(아니, 어째서 주윤발 형님이 호색한 변태 노인을!...물론 영화상 캐릭터는 안 그런 것 같지만...) 몰아넣었던 주윤발이 다시 두 손에 권총을 쥡니다.

오우삼의 제작사인 라이온 락 엔터테인먼트는 오우삼의 홍콩에서의 마지막 작품인 "철혈쌍웅 2 - 첩혈속집"(辣手神探 Hard-Boiled, 1992)의 미국시장을 겨냥한 후속작 제작에 들어간 상태입니다. 이 소식은 지난 2006년부터 들려왔는데요, 당시 홍콩 쪽 보도에 따르면 오우삼은 리메이크 작품이기에 감독직을 사양했다고 합니다.

헐리우드 리포터가 이번에 보도한 바에 따르면, 영화는 주윤발을 주인공 모델로 썼던 게임 "스트랭글홀드"(Stranglehold)를 영화화하는 것으로 주윤발은 "첩혈속집"과 "스트랭글홀드"에서의 형사 데킬라 역을 맡을 것이며 현재 이 프로젝트에는 제레미 패스모어("스페셜"), 앙드레 파브리치오가 작가로 참여하고 있다고 합니다.

다만, 이 영화가 헐리우드 리포터의 보도처럼 "첩혈속집"의 말그대로 후속작일지, 아니면 단순히 "스트랭글홀드"를 원작으로 한 한편의 별개의 영화, 아니면 오우삼이 거절한 이유처럼 헐리우드판 리메이크 일지 확실한 윤곽이 드러나지는 않았습니다.



본 포스트에 포함된 이미지와 영상 등은 인용의 목적으로 사용되었으며 모든 권리는 영화의 제작/배급사 및 원저작권자에게 있습니다.

rss        추천

::: 사람과 사람의 교감! 人터넷의 첫 시작! 댓글을 달아주세요! :::

  1. 박수칠 [2009.03.09 12:23]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뭐, 어떤 상황이든지 다 좋습니다.

    주윤발 형님의 쌍권총과 거대 자본+멋진 특수효과만 볼 수 있다면!

    멋진 이야기는 기본 옵션이어야겠지용

  2. captainnemo [2009.03.09 19:40]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윤발 형님 우리 시대의 우상 ㅠㅠ... 이쑤시게 하나만 입에 물어도 걍 먹어주는 우리 형님

    하지만 세월은 누구도 이길수 없다던가 ????.....

    하여간 총을 다시 들어서 환영...

  3. 마장군 [2009.03.09 21:17]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윤발이 형님 에네르기파만 안 쐈어도 그리 실망 하지는 않았을 텐데 .. 차라리 원작에 가까운 무천도사 였다면 차라리 신선하거나 귀엽다거나 ;;; 쿨럭;;;;;

  4. BlogIcon 개구락지 [2009.03.11 17:36]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DP보고 찾아왔는데 스테판님의 무비스토리 블로그군요.
    정말 세상은 좁네요.. ㅎㅎㅎㅎ (-_-?)
    항상 좋은 글 잘 보고 있습니다 ~
    근데 전 누굴까요? 눈팅회원이라 아마 모르실듯..

  5. 백야 [2009.03.11 20:21]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윤발아저씨 이번에는 좀 괜찮은 캐릭터로 나올 수 있기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