태터데스크 관리자

도움말
닫기
적용하기   첫페이지 만들기

태터데스크 메시지

저장하였습니다.

팀 버튼의 "이상한 나라의 앨리스", 첫 스틸 공개

[Movie/News]
팀 버튼이 연출을 맡은 실사+CG의 하이브리드 애니메이션 "이상한 나라의 앨리스"(Alice in Wonderland)의 첫 스틸 사진이 새로운 디즈니 잡지를 통해 공개되었습니다.

아래는 잡지의 스캔 이미지입니다.

이상한 나라의 앨리스

앨리스 (미아 와시코우스카 분)

아래는 영화의 컨셉아트입니다.

0123

"이상한 나라의 앨리스"는 루이스 캐럴의 유명한 동명 원작을 영화화하는 작품으로, 앨리스가 토끼굴을 통해 다른 세계로 가기 전까지는 실사로, 이후에는 "베오울프" 등에도 쓰였던 퍼포먼스 캡쳐류의 기술을 통해서 3D CG 영상으로 만들 것이라고 합니다. 영화에는 주인공 앨리스 역으로 미아 와시코우스카가, 미친 모자 장수 역으로는 조니 뎁이, 하얀 여왕에는 앤 해서웨이, 붉은 여왕에는 헬레나 본햄 카터가 캐스팅 되었습니다.

"이상한 나라의 앨리스"는 오랜만에 팀 버튼이 디즈니와 손잡은 프로젝트로, 북미기준 2010년 3월 5일 개봉 예정입니다.



본 포스트에 포함된 이미지와 영상 등은 인용의 목적으로 사용되었으며 모든 권리는 영화의 제작/배급사 및 원저작권자에게 있습니다.

rss        추천

::: 사람과 사람의 교감! 人터넷의 첫 시작! 댓글을 달아주세요! :::

  1. 마장군 [2009.03.13 14:18]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앨리스가 너무 늙었다는 .. 쿨럭;;

  2. 아이언맨 [2009.03.13 15:35]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마장군/ 그러게요 ㅎㅎ
    조니뎁님 ㅠㅠ 앤해서웨이까지 ㅎㅎ

  3. 아이언맨 [2009.03.13 15:36]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앗 그런데 헳레나? ㅎㅎㅎ 오타발견~~

  4. 웨인 [2009.03.13 16:15]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버튼은 예전에 자신과 색깔이 맞지 않는다는 이유로 디즈니를 나왔는데 과연 이번엔 좋은 궁합을 보여줄지요.

  5. BlogIcon B.J Penn [2009.03.13 22:54]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헬레나 본햄 카터의 역할을 항상 비슷비슷하게 느껴지던데...이번 배역도

    뭐 약간 시크하면서, 어두운 그런 배역인가요??

  6. 네모 [2009.03.14 02:15]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미술미술미술.. 가장 기대가 돼요. 눈여겨 보게 되구요..
    3D영상이라.. 베오울프..같은 느낌인건가요?;;
    뭐 어떤 방식으로 만들어지던간에.. 보고싶네요~

  7. BlogIcon VISUS [2009.03.14 04:22]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스틸로 본 앨리스의 이미지가 제가 생각하던 것과 틀리기는 하지만,
    영화를 보기 전까지 성급하게 판단할 문제는 아니고..
    일단 감독부터 주요 배우들까지 '앨리스'를 위해선 최상의 조합 같네요 ^^

  8. ad [2009.03.14 04:55]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앨리스 역으로 10대가 아닌
    21살짜리 여성을 쓴건 아쉽네요

  9. 설리반 [2009.03.14 09:14]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저 앨리스 역에 여배우.. 디파이이언스에 나왔던 배우 맞죠?ㅎㅎ
    근데 중반부터 3D CG영상으로 처리하는건 좀 아쉽네요... 전 실사를 원하는데ㅜㅜ;

  10. BlogIcon 홍준호 [2009.03.15 00:19]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예전에 <찰리와 초콜렛 공장>을 볼 때도 멜 스튜어트가 71년에 잘 만들어줬지만 '이건 테리 길리엄이나 팀 버튼에게 정말 어울리겠는데' 생각했다가 팀 버튼이 만든 것 보고 감탄을 했었다죠.

    <이상한 나라의 앨리스> 같은 경우엔 이상하게도 팀 버튼과 더불어 데이빗 린치가 연상되던데 린치는 <인랜드 엠파이어>로 앨리스 이야기를 만들었으니 (...여전히 그 영화가 린치판 <이상한 나라의 앨리스>라고 믿고 있습니다.) 팀 버튼의 영화가 참 기대되네요. 스틸 컷 보니까 그 기대감이 증폭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