태터데스크 관리자

도움말
닫기
적용하기   첫페이지 만들기

태터데스크 메시지

저장하였습니다.

아만다 사이프리드, "왓치맨" 감독 신작에서 하차

[Movie/News]
아만다 사이프리드

얼마 전, "맘마 미아!"의 아만다 사이프리드가 "왓치맨"의 잭 스나이더의 신작 "석커 펀치"(Sucker Punch)에 주연으로 캐스팅 되었다고 전해드렸습니다.

하지만, 엔터테인먼트 위클리가 최근 전한 소식에 따르면, 아만다 사이프리드가 스케쥴 문제로 인해 이 프로젝트에서 하차했다고 합니다.

영화의 각본까지 맡은 잭 스나이더는 이 영화, "석커 펀치"에 대해 '머신건이 등장하는 "이상한 나라의 앨리스"'라고 설명하고 있는데 다음과 같은 내용을 그리고 있습니다.

때는 1960년 대. 베이비 돌(아만다 사이프리드가 캐스팅되었던 배역)이라는 소녀는 사악한 양아버지에 의해 정신병원에 감금되고, 그녀는 5일 안에 뇌수술을 받게 될 예정입니다. 감금 된 동안 그녀는 고통을 피하고자 또다른 현실을 상상하게 되고,  그 판타지 세상에서 그녀는 사악한 남성에게 몹쓸 짓을 당하기 전에 다섯 가지 물건을 훔쳐야만 합니다.

이 영화에는 다른 여러 여배우들이 캐스팅 되었는데, 바네사 허진스는 '블론디', 애비 코니쉬는 '스윗 피', 에반 레이첼 우드는 '로켓' 역으로, 엠마 스톤 등이 베이비 돌과 친구가 되고 또다른 현실 속으로 같이 여행을 가게 되는 역하을 맡았습니다.

1억 불 예산의 "석커 펀치"는 올해 가을부터 촬영에 들어갈 계획이며, 북미기준 2010년 10월 8일 개봉 예정입니다.



본 포스트에 포함된 이미지와 영상 등은 인용의 목적으로 사용되었으며 모든 권리는 영화의 제작/배급사 및 원저작권자에게 있습니다.

rss        추천

::: 사람과 사람의 교감! 人터넷의 첫 시작! 댓글을 달아주세요!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