태터데스크 관리자

도움말
닫기
적용하기   첫페이지 만들기

태터데스크 메시지

저장하였습니다.

코엔 형제, 존 웨인의 서부극을 리메이크

[Movie/News]
코엔 형제

버라이어티의 보도에 따르면, "노인을 위한 나라는 없다"의 코엔 형제가 존 웨인이 출연, 아카데미 남우주연상을 수상했던 1969년작 서부극 "진정한 용기"(True Grit)을 리메이크 할 것이라고 합니다.

원작 영화는 인디언 보호구역으로 도망친, 아버지의 살인범을 추적하는 앳띤 소녀와 보안관(존 웨인 분)의 이야기를 그리고 있습니다. 이번 리메이크는 흔히 생각하는 방식의 리메이크가 아닌데, 1969년작 영화보다는 찰츠 포티스의 소설에 더 비중을 둔 영화라고 합니다. 포티스의 소설은 보안관이 주가 되서 진행되는 것이 아닌 14세 소녀의 시점으로 이야기가 전개됩니다.

이번 영화는 코엔 형제의 첫 서부극으로 "노인을 위한 나라는 없다"를 함께 했던 스캇 루딘이 제작자로 참여합니다.


본 포스트에 포함된 이미지와 영상 등은 인용의 목적으로 사용되었으며 모든 권리는 영화의 제작/배급사 및 원저작권자에게 있습니다.

rss        추천

::: 사람과 사람의 교감! 人터넷의 첫 시작! 댓글을 달아주세요! :::

  1. 설리반 [2009.03.28 10:16]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서부극이 이렇게 명감독들에 의해 다시 살아난다니 정말 기쁘네요^^
    개인적으론 레오네 감독의 "원스 어폰 어 타임 인 웨스트" 도 리메이크가 됬으면 합니다ㅎㅎ