태터데스크 관리자

도움말
닫기
적용하기   첫페이지 만들기

태터데스크 메시지

저장하였습니다.

데이빗 크로넨버그, "이스턴 프라미스"의 후속작 만들 것

[Movie/News]
이스턴 프라미스

"폭력의 역사"의 데이빗 크로넨버그 연출, 비고 모르텐슨이 주연을 맡아서 너무도 강렬한 기억을 남긴 영화 "이스턴 프라미스"의 후속작이 제작될 것으로 보입니다.

데이빗 크로넨버그는 MTV News와의 인터뷰에서 자신과 비고 모르텐슨은 후속작에 대한 생각이 있으며, 괜찮은 아이디어를 가지고 있고 조만간 전작의 각본을 맡았던 스티브 나이트 등과 만나 이야기를 해 본 후, 마음에 드는 각본이 나오게 되면 후속작을 제작하게 될 것이라고 밝혔습니다.

데이빗 크로넨버그의 계획대로 후속작이 제작이 된다면, 우리는 엔딩에서 느꼈던 그 음침하고 어두운 기운의 정체를 확인할 수 있을 것입니다. 과연 니콜라이는 그 후 어떤 길을 걸었을까요?



본 포스트에 포함된 이미지와 영상 등은 인용의 목적으로 사용되었으며 모든 권리는 영화의 제작/배급사 및 원저작권자에게 있습니다.

rss        추천

::: 사람과 사람의 교감! 人터넷의 첫 시작! 댓글을 달아주세요! :::

  1. ad [2009.03.31 21:26]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오늘 그 속편소식을 익스트림무비에서 확인하고
    정말 뛸듯이 기뻤습니다

  2. 질풍노도 [2009.04.01 01:21]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영화는 비고 모텐슨 그 자체였다는 =_=..;;

  3. BlogIcon 산다는건 [2009.04.01 18:28]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그렇다면 폭력의 역사(제목이...맞나요?)와 더불어 폭력 삼부작?

  4. rimbaud [2009.04.02 20:26]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이스턴 프라미스의 후속작이라... 이스턴 프라미스, 너무 강렬한 인상이 남은 터라 후속작이 정말 잘 뽑히지 못한다면 큰 실망을 할 것 같습니다. :-(

  5. 백야 [2009.04.04 18:57]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데이빗 크로넨버그이기에, 잘 해낼 것이라 믿어 의심치 않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