태터데스크 관리자

도움말
닫기
적용하기   첫페이지 만들기

태터데스크 메시지

저장하였습니다.

크리스챤 베일, '"배트맨3"는 확실치 않다'

[Movie/News]
얼마전 크리스토퍼 놀란이 "배트맨3"(가칭) 연출직 계약을 하지 않았고, 심지어 연출을 하지 않을지도 모른다는 소식이 전해졌는데요, 이번에는 "배트맨 비긴즈"와 "다크 나이트"에서 브루스 웨인/배트맨을 열연했던 크리스챤 베일이 "배트맨3"에 대한 불확실함을 내비쳤습니다.

크리스챤 베일은 그의 신작 "퍼블릭 에너미" 개봉에 앞서 가진 MTV News와의 인터뷰에서 '또다른 배트맨 영화를 보게 될 수 있을지 나는 잘 모르겠다' 라고 밝혔습니다. 또한 확실한 것은 놀란이 충분히 좋은 각본을 원할 것이고 그렇지 않다면 3편은 나오지 않을 것이라고 덧붙였습니다.

크리스토퍼 놀란이 아닌 다른 감독이 맡게 될지도 모른다는 이야기에 대해서는 '그것에 대해서는 생각하고 싶지 않다. 난 3편이 만들어질지에 대해 알지 못한다'라고 재차 밝혔습니다.

아래는 해당 인터뷰 영상입니다.



에이, 설마요~

<이 글의 연관글>
2009/06/17 - [Movie/News] - 크리스토퍼 놀란의 "배트맨3" 연출 수락은 아직...
2009/04/05 - [Movie/News] - 마이클 케인, "배트맨3"는 2011년 이후에나...
2009/02/18 - [Movie/News] - 현재 "배트맨3"의 작가는 크리스토퍼 놀란 1인
2009/02/12 - [Movie/News] - "다크 나이트"의 크리스토퍼 놀란, SF 액션 영화 연출
2009/01/27 - [Movie/News] - "배트맨3", 2011년 개봉?!
2009/01/21 - [Movie/News] - 셰어, '난 캣우먼을 하기에는 늙었다'
2009/01/12 - [Movie/News] - "배트맨3"에 투페이스가 돌아올 수 있을까?
2009/01/11 - [Movie/News] - "배트맨3"에 조커 돌아올까?
2008/12/24 - [Movie/News] - '선' 기자, '에디 머피는 "배트맨3"에서 리들러 역이 맞다'
2008/12/22 - [Movie/News] - 에디 머피, '난 리들러가 아냐'
2008/12/19 - [Movie/News] - 워너 회장, "배트맨3"에서 가장 중요한 것은 스토리
2008/12/18 - [Movie/News] - 샤이아 라보프, "배트맨3"에 로빈으로 캐스팅?!
2008/12/16 - [Movie/News] - 레이첼 와이즈, "배트맨3"의 캣우먼으로?!
2008/12/08 - [Movie/News] - 크리스토퍼 놀란, '전체 영화를 IMAX로 찍고 싶다.', 그리고 "다크나이트의 후속작은?
2008/10/28 - [Movie/News] - 크리스토퍼 놀란, '"배트맨3를 만들기 위해 필요한 것은 좋은 스토리'
2008/10/10 - [Movie/News] - 데이빗 S. 고이어, '"다크나이트" 후속작 루머는 다 헛소리다.'
2008/09/10 - [Movie/News] - 필립 셰이모어 호프먼, '나는 펭귄 역을 제의 받은 적이 없다.'
2008/09/09 - [Movie/News] - 마이클 케인, 조니 뎁-리들러/필립 셰이모어 호프먼-펭귄 이 맞다?!
2008/09/01 - [Movie/News] - 조니 뎁, 리들러 캐스팅 건은 그저 루머일 뿐...
2008/08/14 - [Movie/News] - 투페이스는 "다크나이트"의 후속작에 등장하지 않는다
2008/08/07 - [Movie/News] - "다크나이트" 후속작의 악당 관련 소식
2008/08/02 - [Movie/News] - 조니 뎁, 이번엔 "다크나이트"의 후속작에?!
2008/07/31 - [Movie/News] - 안젤리나 졸리, 캣우먼에 관심 있다?!


본 포스트에 포함된 이미지와 영상 등은 인용의 목적으로 사용되었으며 모든 권리는 영화의 제작/배급사 및 원저작권자에게 있습니다.

rss        추천

::: 사람과 사람의 교감! 人터넷의 첫 시작! 댓글을 달아주세요! :::

  1. Deceiver [2009.06.27 13:07]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일단 나오게 된다면 결코 실망할 일은 없을 것이라는 의미로 받아들이고 싶네요 ^^; 놀란 감독은 항상 그랬지만..

  2. 질풍노도 [2009.06.27 14:29]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워너의 낚시일수도..? 제발 만들어줘요 진짜 ㅠㅠ 놀란 ㅠㅠㅠ

  3. 리디아 [2009.06.27 14:54]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이건 분명히 관객들 감질나게 만들어서 영화를 기어코 보게끔 만들려는 술수.
    (였으면 좋겠습니다.)

  4. 닉 퓨리 [2009.06.27 15:16]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조커때문에 삐져서 그런건가요 베일. ㅎㅎ

  5. 포레스트검프 [2009.06.27 22:21]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엄청나게 흥행한 영화의속편을 안만들리가있나...
    다만 전작이 좋은평가를받으면서 성공했으닌깐 후속편은 더욱시간이 걸린다는거겠지
    놀란이든 베일이든 자꾸저런식으로 후속편언플홍보하네...

  6. 베일 [2009.06.28 12:07]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why so serious?

  7. 달근영 [2009.06.30 13:55]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인터뷰 내용은 둘째치고 베일님 얼굴이 왜케 말랐나요..ㅠ.ㅠ

  8. 브링클 [2009.07.01 20:24]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일종의 징크스가 작용할 수도 있을 것 같습니다.

    팀 버튼도 1, 2편만 감독하고 '배트맨 리턴즈'가 워너의 기대만큼 흥행하지 못하자 팀 버튼은 해고되었죠.
    3, 4편은 아예 시리즈의 존망을 위태롭게 했기 때문에 조엘 슈마허도 2개만 감독하고 하차했고요.

    놀란도 지금까지 2개의 필름을 감독했는데.. 여기서 관둔다면 징크스가 이어지는 것이겠지만,

    놀란의 경우는 이전 두 감독과는 다르죠. 다크나이트가 크게 흥행했기 때문에..

    당연히 돌아와야.. ^^

  9. BlogIcon 쿨잼 [2009.07.02 16:18]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좋은 내용 잘 보고 갑니다.

    이번에 베타 서비스 오픈 기념으로 영화 '차우'에 대한 VIP 시사회가 있는데
    시간 되시면 한번 참석 부탁드릴께요...

    http://cooljam.tistory.com/23

  10. 설리반 [2009.07.03 22:48]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저 모든 것들이 다 속편을 위한 과정이라 여길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