태터데스크 관리자

도움말
닫기
적용하기   첫페이지 만들기

태터데스크 메시지

저장하였습니다.

영화 "레지던트 이블4", 2010년 개봉

[Movie/News]
레지던트 이블 / 밀라

ShockTillYouDrop 이 전한 바에 따르면, 현재 소니는 "레지던트 이블 3 : 인류의 멸망"(Resident Evil : Extinction, 2007)까지 제작한 게임 원작 영화 "레지던트 이블"의 새로운 후속작을 2010년 9월 17일 개봉할 예정이라고 합니다.

시리즈의 4편인 이 영화의 제목은 "Resident Evil: Afterlife"로 내정해 놓은 상태라고 합니다.

지난 해 시리즈의 1편의 연출 및 모든 시리즈의 각본을 맡았던 폴 W.S. 앤더슨이 새로운 시리즈의 각본을 쓰고 있고, 캡콤이 관여하고 있다고 밝힌 바가 있는데 이 영화를 폴 W.S. 앤더슨이 연출을 맡을지, 아니면 다른 이가 감독을 맡을지는 아직 알려진 바가 없습니다.


본 포스트에 포함된 이미지와 영상 등은 인용의 목적으로 사용되었으며 모든 권리는 영화의 제작/배급사 및 원저작권자에게 있습니다.

rss        추천

::: 사람과 사람의 교감! 人터넷의 첫 시작! 댓글을 달아주세요! :::

  1. rimbaud [2009.07.05 17:01]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1탄은 재밌게 봤습니다. 메이저 좀비 액션물을 보는 것 같으면서도 전형적인 B급 영화의 냄새가 풍기는 그런 영화였다고 할까요?

    2탄부터는 주인공이 너무 강해지더군요. 게임에서도 치트키를 쓰지 않는 이상, 이렇게 강해질 수는 없는 거 아닙니까? 그 결과인지는 모르겠네요. 제가 느낄 수 있었던 이 영화에 대한 애정도 그 이후 싸늘하게 식었습니다.

    그럼에도 3탄까지 극장에 가서 본 이유는 뭘까요? :-(

  2. bergi [2009.07.05 21:07]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이 시리즈도 좀 자제해주지;;;^^

  3. 베일 [2009.07.06 10:59]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적당히 볼만하겟지..머..ㅋ 기대

  4. 스타크제네레이션 [2009.07.07 12:24]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솔직히 1편부터 전 그다지 재미있게 보지는 못했습니다. 전형적인 좀비물이 아니라 그냥 한 여자의 모험담정도로 밖에 안보였거든요 2편은 제가 게임을 플레이 할당시 제일 무서워했던 네메시스(추격자)가 등장해 조금 흥미진진하게 보려 했으나 추격자에게 감정이 있다는 자체가 반감이 생겨 신선도가 확 떨어졌고 3편은 아예 안봤습니다.

  5. 젠슨 [2009.07.13 22:24]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아 슈퍼내추럴 딘이 주연으로나오네요~ 완전기대 ㅠㅠ 빨랑보고싶당 ㅠ

  6. 후털털털 [2009.07.14 16:01]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가끔 영화와 게임을 혼동하는 사람이있는데 게임이 영화랑 똑같이되면 영화만드는 의미가 없죠. 정말 재미없는건 그런거일듯? 3까지 재밌게 봤구여 분명 4는 엄청 재밌을거에요ㅋ 전솔직히 영화 본거중에서 재미없는영화는 없었는데요. 적어도 영화 한편찍으면서 몇억 들이면서 1시간 ~2시간 만드는거 아닙니까....재미없게 보는방법이 심히 궁금하군요.

  7. 음... [2009.07.27 16:33]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제 생각엔 영화와 게임의 스토리 차이보다도 장르의 차이가 원작 게임 팬들이 가장 실망하는게 아닐까 싶네요.
    게임과 영화의 스토리와 내용이 차이는 단점과 장점 모두 있으니 따로 언급을 안하도록하구요. 장르의 차이라고 생각하는건 원작 게임은 굳이 장르를 따지면 호러게임입니다. 호러게임의 액션이 가미되었지만 가장 큰 틀은 호러라고 생각합니다. 그런 의미에서 영화 1편은 내용상으로도 게임과 연관되는 부분이 많은 반면 2편부터는 호러보다는 액션이 강조되었다고 보여지네요. 영화를 보면서 호러의 긴장감과 무서움보다는 좀비들을 관광(?)시키는 여주인공의 화려한 액션의 차이점이랄까요... 초인으로 변한 여주인공 액션활극의 쾌감을 느낄지언정 원작의 긴장감은 사라져 버린거같네요. 영화 1편의 감독이었던 사람이 다시 4편의 메가폰을 맡으니 다시 1편같은 영화가 나올까 기대도 되지만 이미 사기캐릭으로 변한 여주인공을 가지고 얼마나 호러스러울까 기대하는것도 무리라고 보여지네요.. 걍 영화는 영화대로 흘러가고 디제네레이션처럼 풀CG로 캡콤 스스로가 게임을 영화화하기를 기대하는게 가장 좋을거 같습니다 제생각은...

  8. 재밌겠다 [2009.08.10 22:20]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어쩔수 없이 재밌는건 확실해요 전시리즈가 ㅋㅋ

  9. 요요비치 [2009.08.12 22:02]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남친이 요요비치광펜인듯; 내가볼땐 내가더이뿡데..요요비치가 이뿌데요' ㅠ 어쩔수없이 요요비치만 나오는영화는 다바야될듯...

  10. 그랑프리 둘리 [2010.09.14 09:30]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전 3편까지정말 잼나게봤어여~~4편두 기대되는데 정확히 개봉하는날짜가언제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