태터데스크 관리자

도움말
닫기
적용하기   첫페이지 만들기

태터데스크 메시지

저장하였습니다.

크리스 파인, 화폐위조전문가로 변신

[Movie/News]
Premiere Of Paramounts Star Trek - Arrivals

새로운 '캡틴 커크', 크리스 파인이 이번에는 화폐위조전문가로의 변신을 꾀활 것으로 보입니다.

버라이어티의 보도에 따르면, 파라마운트는 영화 "아트 오브 메이킹 머니"(The Art of Making Money)에 주연으로 크리스 파인을, 감독으로 "디스터비아"의 D.J. 카루소를 앉히기 위한 협상을 진행 중이라고 합니다. "아트 오브 메이킹 머니"는 지난 2005년 롤링스톤즈에서 기사화 되어 후에는 책으로 출간된 실존 화폐위조범의 이야기를 그리고 있습니다.

계약이 성사된다면 크리스 파인은 아서 '아트' 윌리엄스 역을 맡게 되는데 그는 약 1000만 달러치의 100불 짜리 가짜 지폐를 만들어 여자 친구와 함께 흥청망청 쓰고, 한편으로는 그들이 산 싸구려 물건을 구세군에 기부하다 1996년 체포되었습니다.

영화의 구체적인 제작 일정이나 개봉 일정은 알려지지 않았습니다.


본 포스트에 포함된 이미지와 영상 등은 인용의 목적으로 사용되었으며 모든 권리는 영화의 제작/배급사 및 원저작권자에게 있습니다.

rss        추천

::: 사람과 사람의 교감! 人터넷의 첫 시작! 댓글을 달아주세요!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