태터데스크 관리자

도움말
닫기
적용하기   첫페이지 만들기

태터데스크 메시지

저장하였습니다.

키스 리차드, "캐리비안의 해적 4"에 다시 등장한다

[Movie/News]
조니 뎁이 "캐리비안의 해적" 시리즈의 잭 스패로우 선장의 캐릭터를 롤링스톤즈의 키스 리차드에서 영감을 얻
어 만들어낸 것은 너무도 유명한 사실입니다.

그래서 시리즈의 3편 "캐리비안의 해적 : 세상의 끝에서"(Pirates of the Caribbean: At World's End, 2007)에 키스 리차드가 잭 스패로우 선장의 아버지, 티그 선장으로 직접 출연을 해 큰 화제를 모으기도 했습니다.

현재 "캐리비안의 해적" 시리즈는 4편, "캐리비안의 해적 : 낯선 조류"(Pirates of the Caribbean: On Stranger Tides, 2011)의 촬영이 한창인데요, 바로 이 4편에 키스 리차드가 티그 선장으로 다시 한번 출연한다는 소식이 전해졌습니다.

로이터는 키스 리차드의 새로운 자서전 "Life"에 대한 소식을 전하며, 조니 뎁과의 일화 그리고 현재 촬영 중인 4편에 키스 리차드가 조니 뎁과 다시 한번 호흡을 맞추고 있다고 보도했습니다.

키스 리차 in "캐리비안의 해적 : 세상의 끝에서"

다시 한번 인상 깊은 카메오 연기를 볼 수 있을 것 같습니다.

"캐리비안의 해적 : 낯선 조류"는 잭 스패로우 선장(조니 뎁 분)과 바르보사 선장(제프리 러쉬 분)이 마시면 영원한 젊음을 얻게 해준다는 '청춘의 샘'을 찾는 모험을 떠나게 되고, 그 과정에서 해적 검은수염(이안 맥쉐인 분)과 그의 딸 안젤리카(페넬로페 크루즈 분)와 경쟁을 벌인다는 이야기를 그리고 있습니다. 이 과정에서 예상하시겠지만, 잭 스패로우와 안젤리카의 로맨스도 곁들여진다 합니다.

"시카고", "게이샤의 추억", "나인"의 롭 마샬이 연출을 맡은 "캐리비안의 해적 : 낯선 조류"는 북미기준 2011년 5월 20일 개봉예정입니다.



본 포스트에 포함된 이미지와 영상 등은 인용의 목적으로 사용되었으며 모든 권리는 영화의 제작/배급사 및 원저작권자에게 있습니다.

rss        추천

::: 사람과 사람의 교감! 人터넷의 첫 시작! 댓글을 달아주세요!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