태터데스크 관리자

도움말
닫기
적용하기   첫페이지 만들기

태터데스크 메시지

저장하였습니다.

[리뷰] 숙명 (2008)

[Movie/Review]
숙명
'흘러간 가요'. 영화 속에서 우민(송승헌 분)과 철중(권상우 분)의 대화에서 나오는 단어입니다. 그때의 둘의 대화 내용도 그렇고, 전 저 단어가 이 영화 같습니다. 어떤 과거의 트렌드가 새롭게 재해석되거나 특출나면 '신감각의 복고'니 뭐니 하는 수식어가 따라 붙으며 부각이 되지만, 그렇지 못할 경우에는 그냥 구닥다리라는 오명만 잔뜩 뒤집어쓰게 됩니다. 영화 "숙명"이 그러합니다.

이미 퇴물이 되어버린 조폭물을 두 명의 한류스타를 주연으로 내세워 찍어 낸 이 영화는 몇년 전에 실컷 들을 수 있었던 쌍욕의 향연에 더해 그보다 훨씬 더 이전의, 말그대로 쌍팔년도식의 감성으로 남자들의 우정과 배신을 다루고 있습니다. 그네들의 과거 우정이 어땠는지에 대한 확실한 밑바탕도 안깔고 시작하는 영화는 그저 선과 악(손 씻으려 한다한들 어차피 과거, 그리고 벗어나기 위한 행동들은 딱히 선이라고 하기도 뭐하죠.)의 대결구도에 남자들 사이에서 휘둘리는 여자와 비극적인 마무리까지 진부한 공식의 틀에서 하나도 벗어나지가 않습니다. 주연을 맡은 권상우는 여전히 확실치 않은 발음으로 대사를 치는데, 몇몇 대사는 대체 무슨 말인지 못알아 들을 정도이니 뭐라 할말이 없고(전작들보다 더 심해진), 또 한명의 주연인 송승헌은 아무런 감정도 안들어간 듯한 연기(라고 할 수 있을까요?) 로 오직 후까시만 잡고 있습니다. 영화 자체도 별로고 두 축을 맡은 주연도 이 모양이니 결과물은 뻔하겠죠. 주체할 수 없는 지루함과 식상함.

더 이상 우리영화계에서 '스타 파워'가 '티켓구매력'에 영향을 미치지 못하는 마당에 오로지 배우들의 이름과 인지도만 믿고 찍어댄 듯한 이 영화는 정말 답이 안나오는 영화입니다. 다른 시사회를 보러 갔다가 마침 "숙명"시사회에 무대인사하러 온 두 배우를 봤는데... 그 때 보았던 일본 아줌마들. 이 영화가 믿고있는 것은 한류에 목매고 있는 그 아줌마들 뿐인 것 같은데요?

P.S 특별우정출연(지성)과 특별출연, 우정출연. 이 셋의 차이는 뭔가요?

본 포스트에 포함된 이미지와 영상 등은 인용의 목적으로 사용되었으며 모든 권리는 영화의 제작/배급사 및 원저작권자에게 있습니다.

rss        추천

::: 사람과 사람의 교감! 人터넷의 첫 시작! 댓글을 달아주세요! :::

  1. BlogIcon 배트맨 [2008.03.21 16:36]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볼 생각이 없는 영화라서 - 기회가 된다면 나중에 케이블에서? - 리뷰를 읽었는데, 한참 웃다가 갑니다.
    지금 키보드를 두드리면서도 웃음이 터지네요. 추신에서도 쓰러집니다~ ^_^

    그래도 흥행은 좀 하지 않을까요? 얼마전에 권상우가 드라마까지 출연해줬었으니까요. (물론 전 TV의 드라마 같은 것을 안보지만요.) 이번주는 별 다른 화제작이 없기 때문에 어부지리로 박스오피스를 등극할 것 같은 예감이.. -_-a

    • BlogIcon Stephan [2008.03.21 17:12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예매해놨었기에 들려오는 악평에도 보긴 했지만...후회 막급입니다-_-a 입소문 자체도 절망적이라 흥행은 어려울듯해요. 알바가 판치는 N사 영화 평점에서도 4점 후반대 기록중..;; 이런일 드물죠;;

      크레딧에 특별우정출연/특별출연/우정출연이 다 나옵니다;;

  2. BlogIcon 주드 [2008.03.22 14:27]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김해곤 감독..파이란 때문에 좋게봤는데, 연애참도 그렇고 이번 숙명도 영 아닌가 보네요.
    뭐 포스터만 봐도 대략 어떤 영화일지 감이 오긴 합니다만;

  3. supa [2008.03.24 17:37]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정말 동감입니다.. 제가 하고 싶은 얘길 다 해 놓으셨네요...
    아직도 이런 영화를 만들다니 참 안타까운 현실이죠...

  4. BlogIcon 산다는건 [2008.03.24 21:18]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왠지 이런 리뷰들이 나올 것 같더니 완전히 생각했던 대로군요....이런 영화는 이제 물러나길....그래도 왠지 지성의 연기변신은 꽤 괜찮을 것 같은데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