태터데스크 관리자

도움말
닫기
적용하기   첫페이지 만들기

태터데스크 메시지

저장하였습니다.

우웨볼, 마이클 베이와 링에서 붙기를 원해!

[Movie/News]
얼마 전, 우웨볼의 은퇴기원 서명과 우웨볼의 일라이 로스/마이클 베이에 대한 비난, 그리고 그들의 반응에 대해서 소개해드렸는데요, 이번에 우웨볼이 또다른 일을 꾸몄(?)습니다. 바로 이것입니다.

우웨볼 VS. 마이클 베이
     만든이 : defamer               

우웨볼 대 마이클 베이, 마이클 베이 대 우웨볼. 라스베가스 특설링에서 펼쳐지는 12라운드 복싱 결투!

...이 입장을 밝힌 우웨볼의 동영상입니다.


정리하자면, "마씨가 내 의견에 대한 답을 아주 무례하게 했다.(마씨한테 먼저 무례하게 군게 누군데... 전에 글을 보시면 아시겠지만, 우웨볼은 마이클 베이를 덜 떨어졌다고 표현했으며, 이에 대해서 마이클 베이는 '어디서 미치다 못해 불쌍한 개한마리가 혼자 짖어대냐'는 뉘앙스의 반응을 보였습니다.) 그는 나를 신경쓰지 않는다고 했는데, 난 그를 신경쓰고 있다. 내 생각에 그는 돈과 그의 영화로 엿같은 시간을 지내고 있지. 이제는 그와 링에서 만날 시간이 된 것 같아. 마씨는 이제 운동을 좀 해야될 것 같아. 전에 봤는데 얼핏 좋아는 보이지만, 너무 말랐거든. 시간당 500달러나 받는 트레이너랑 어떻게 해봐. 9월이나 10월 라스베가스 만달레이 베이 호텔에서 12라운드 복싱 게임을 갖자구. 볼 대 마이클 베이, 마이클 베이 대 볼. 이건 독립 영화와 스튜디오 제작 시스템과의 싸움이기도 해.(...미치겠다 정말...) 누가 더 나은 감독인지 뿐만 아니라 자신이 원하는 것을 위해 싸울 수 있다는 것을 알리는 것이기도 하고."

예전 평론가랑 권투시합을 하더니, 이제는 이쪽에서 시비를 거는군요. 관심이 부족해서일까요. 마감독은 "트랜스포머2" 작업해야 되서 바쁜데, 뭔 권투시합을 하자는 건지... 자기야 시간이 남아도는 것 같지만요.


본 포스트에 포함된 이미지와 영상 등은 인용의 목적으로 사용되었으며 모든 권리는 영화의 제작/배급사 및 원저작권자에게 있습니다.

rss        추천

::: 사람과 사람의 교감! 人터넷의 첫 시작! 댓글을 달아주세요! :::

  1. 질풍노도 [2008.04.26 16:52]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이 인간 혼자 바쁜듯 ㅋㅋ

  2. BlogIcon 산다는건 [2008.04.27 13:31]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원 펀치 쓰리 강냉이를 당해봐야 정신을 차리겠군요.

    • BlogIcon Stephan [2008.04.27 13:34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그런데...평론가 양반은 이겼어요-_-a 그 후 평론가가 좀 좋게 써주니, '역시 맞아야 머리가 제대로 돌아가는군~'이라는 말을 날려준;;

  3. Faust [2008.05.10 22:01]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이쯤되면 귀엽게 못 봐주겠네요. 검도 유단자가 검도룰로 대련신청해도 될까나.

  4. navi [2009.08.08 12:36]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우웩볼(ㅡㅡ;) 이라는 저 작자는 더이상 영화를 만들자격이 없어요!!
    유명한 게임을 영화로 만들어서 이미지 훼손하지도 않나..
    이 인간은 유명한 블록버스터 감독을 욕하는 모습보면 정말 할말이 없습니다..
    마이클베이 감독님께서는 가볍게 무시해줘서 다행입니다.. ㅠ_ㅠ
    좀 지난글을 이제 보았네요;; 에궁 ㅈㅅ
    제 덧글 문제있으면 수정하겠습니다
    스텝님 정말 죄송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