태터데스크 관리자

도움말
닫기
적용하기   첫페이지 만들기

태터데스크 메시지

저장하였습니다.

조지 부시 대통령이 된 조쉬 브롤린 첫 공개

[Movie/News]
지난 1월, 올리버 스톤 감독이 조지 부시 대통령의 일대기를 다룬 영화를 제작한다는 소식과 함께 "노인을 위한 나라는 없다"의 조쉬 브롤린이 부시 대통령 역을 맡았다는 소식도 같이 전해드렸습니다.

이 영화의 제목은 "W."로 정해졌으며, 이번에 엔터테인먼트 위클리 표지를 통해 부시로 분한 조쉬 브롤린의 모습이 처음으로 공개되었습니다.

01

조쉬 브롤린 옆은 로라 부시 역을 맡은 엘리자베스 뱅크스입니다. 한번 비교해 볼까요?

조지 부시 / 로라 부시

이 외에도 아버지 부시 역에는 제임스 크롬웰, 어머니 바바라 부시 역에는 엘렌 버스틴, 아리 플라이셔 전 백악관 대변인 역에는 롭 코드리가 출연하며, 영화는 미국 대통령 선거가 열리는 11월이나 대통령 취임식이 열리는 2009년 1월 개봉 할 예정입니다.


본 포스트에 포함된 이미지와 영상 등은 인용의 목적으로 사용되었으며 모든 권리는 영화의 제작/배급사 및 원저작권자에게 있습니다.

rss        추천

::: 사람과 사람의 교감! 人터넷의 첫 시작! 댓글을 달아주세요! :::

  1. 질풍노도 [2008.05.09 07:21]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조쉬브롤린!! 아닌것 같애요 ㅋㅋ 수염을 깎아서 그런감.. 그나저나 부쉬를 비판하는 영화가 될까요? 아님 그 반대??

  2. BlogIcon 신어지 [2008.05.09 11:38]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하핫 콧수염을 밀어버리니 못알아보겠어요.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