태터데스크 관리자

도움말
닫기
적용하기   첫페이지 만들기

태터데스크 메시지

저장하였습니다.

메리 엘리자베스 윈스티드, 만화 속 주인공이 되다

[Movie/News]
메리 엘리자베스 윈스티드

"다이하드 4.0", "데쓰 프루프"의 메리 엘리자베스 윈스티드가 "슈퍼배드", "주노"의 마이클 세라와 공연하게 될 것으로 보입니다. 현재 윈스티드가 출연협상 중인 작품은 브라이언 리 오 몰리의 그래픽노블 "Scott Pilgrim Volume 1: Scott Pilgrim’s Precious Little Life"를 영화화한 "Scott Pilgrim vs. the World"로, "새벽의 황당한 저주", "뜨거운 녀석들"의 에드가 라이트가 연출을, 마이클 세라가 남자주인공으로 확정된 상태입니다.

윈스티드가 맡게 될 역은 라모나 V. 플라워스라는 이름의 미국인 배달원 아가씨로, 친구들끼리 만든 밴드 'Sex Bob-omb'에서 베이스를 맡고 23세의 캐나다인 스캇 필그림(마이클 세라 분)이 사모해마지 않은 인물입니다. 그는 그녀의 7명의 사악한 이전 남자친구들을 물리쳐, 그녀의 마음을 사로잡으려 합니다.

현재 이 그래픽노블은 4권까지 나와있으며, 아래 4권의 표지에 있는 인물이 스캇 필그림과 라모나입니다.

스캇 필그림&라모나

이곳저곳 정보를 찾아보니, 굉장히 유쾌하고 밝은 작품같습니다. 좋아해마지 않는 에드가 라이트와 마이클 세라의 조합, 거기에 메리 엘리자베스 윈스티드까지 합류하면, 말그대로 (개인적인) 초기대작 확정입니다.


본 포스트에 포함된 이미지와 영상 등은 인용의 목적으로 사용되었으며 모든 권리는 영화의 제작/배급사 및 원저작권자에게 있습니다.

rss        추천

::: 사람과 사람의 교감! 人터넷의 첫 시작! 댓글을 달아주세요! :::

  1. 질풍노도 [2008.05.18 14:25]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예쁘신 배우인데 저 사진은 약간 까칠하게 나왔다는 ㅋㅋ