태터데스크 관리자

도움말
닫기
적용하기   첫페이지 만들기

태터데스크 메시지

저장하였습니다.

"내셔널 트레져3" 관련 소식

[Movie/News]
내셔널 트레져

두 편의 작품으로 전세계에서 7억 달러가 넘는 큰 흥행을 이루워낸 "내셔널 트레져" 시리즈의 차기작에 관련된 소식으로, IGN이 감독 존 터틀타웁과의 "내셔널 트레져 : 비밀의 책" DVD 및 차기작 관련하여 인터뷰한 내용입니다.

존 터틀타웁은 미국의 짧은 역사 속에서 소재를 찾아내는게 힘들지 않느냐는 질문에

매번 힘듭니다. 각 영화 때마다 항상 필요한 아주 작은 그 어떤 것이라도 찾아내기 위해 필사적으로 매달리곤 하죠. 그래서 각 영화를 끝날 때마다 우리가 생각해낼 수 있는 아이디어는 줄어만 갑니다. 우리가 좀 더 국외로 관심을 돌린다면, 차기작이 진행될 수 있을 겁니다.

라고 답했습니다. 이어서 그는,

시리즈의 세번째 작품을 만들고 싶고, 만들기 위해 노력하고 있습니다. 이것이 모두가 궁금해하는 것이겠죠. 우리가 다른 영화들보다 훨씬 놀라운 스토리와 훌륭한 캐릭털르 만들 수 있을까요? 그렇지 않다면, 우리는 만들지 않을 겁니다

현재의 루머로는 "내셔널 트레져"의 세번째 작품은 그 범위가 미국 외로 넓어져, 게이츠 가족이 이스터섬에 가 잃어버린 대륙, 아틀란티스를 찾는 내용을 다룰 것이라고 합니다. 감독 존 터틀타웁가 언급한 내용을 보면, 루머대로 3편은 역시 미국 밖으로 나가게 되지 않을까 하는 생각이 드네요. 그럼 비밀의 책 47페이지의 내용은 아트란티스 대륙 혹은 다른 바다 속에 가라 앉은 문명에 대한 것이려나요.


본 포스트에 포함된 이미지와 영상 등은 인용의 목적으로 사용되었으며 모든 권리는 영화의 제작/배급사 및 원저작권자에게 있습니다.

rss        추천

::: 사람과 사람의 교감! 人터넷의 첫 시작! 댓글을 달아주세요! :::

  1. 블루스덕 [2008.05.19 22:08]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그만 좀 나오지....

  2. BlogIcon Zoony [2008.05.19 22:32]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2편은 그닥이었던.. 사실 미쿡의 역사를 잘 모르다 보니 전체적인 극 전개도 그닥 공감이 안 갔었구요..
    차라리 내셔널 트레져 인 코리아 같은 영화가 나와서 안중근 의사가 매국노였다라는 설정이었으면 정말 눈에 불을 켜고 봤을지도 모르겠습니다.. -_-;;;

  3. Saw [2008.05.21 15:55]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미국우월주의가 심했지만 재밌었는데...
    3편도 기대할게요~

    • BlogIcon Stephan [2008.05.21 15:57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헐리웃 영화들이 그렇죠 뭐^^;;; 그나저나 미국 외의 것에 대한 것이라면 더이상 "내셔널 트레져"랑 안맞는데 말이죠..;; 혹, 해외 보물들 다 자기네들이랑 엮는 건 아닐런지 모르겄습니다

  4. 니꼴라스켕기지 [2008.08.27 20:39]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그래도 3편나오면 좋죠 뭐 망한것도아닌데 잘되면 좋지 말이 많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