태터데스크 관리자

도움말
닫기
적용하기   첫페이지 만들기

태터데스크 메시지

저장하였습니다.

메가박스에 대실망...

[잡동사니]

주요 영화들을 볼때는 보통 가까운 용산CGV나 더 가까운 씨너스이수5관을 가곤합니다. 하지만, 어제의 경우는 "인디아나 존스4"를 꼭 개봉 첫날 조조로 보겠다는 신념으로, 메가박스(코엑스)를 향했죠. M관은 시간대가 안맞아서 3관에서..  용산CGV 쪽도 시간은 맞았는데 디지털 상영이 아니었던지라...

드디어 그토록 기다리던 영화가 시작되고 헤벌레~ 하고 있는데, 이상한 겁니다. 무언가 모를 이질감... 그래서 보니 화면에 문제가 있더군요. 원래 화면이 이런가 하고 자막을 보니 확연히 포커스가 안맞은 티가 나는겁니다. 보통 이렇게 포커스가 안 맞으면 잠시 후에 조정을 해서 맞게 해주곤 하는데, 그냥 끝까지 가더군요. 그 상태로... 뭐, 영화에 빠지고 나서부터야 그냥 신경쓰지 말자 하고 보긴 했는데... 그냥 기분은 안좋더군요.

집에 와서 감상기를 쓰고, DP 영게를 보니 제가 본 3관 뿐만 아니라, M관 조차도 포커스가 안 맞은 듯했다.라는 말이 있더군요. 롯데시네마에서 보신 분도 그렇다고 하고... 그래서 순간 어라, 소스 자체의 문제인가..라고 잠시 생각했었는데, 오늘 씨너스이수5관 디지털로 보니.. 절대 아니었습니다.

....순간 엄청난 실망감이 몰려오는데... 영사사고 많이 나는(-_-) 용산CGV에서도 포커스 안 맞으면 상영 중에도 조금씩 맞춰서 제대로 나오게 해주는데 그래도 서울시내에서 레퍼런스 관이라고 칭해지는 M관의 메가박스가 이런 실수를 하다니요. 이게 단순히 어제 하루의 문제인지 오늘도 이렇게 상영하고 있는지 잘 모르겠습니다. 혹여나 "인디아나 존스4"를 메가박스에서 보실 분은 이럴 수도 있다는 것을 어느 정도 인지하고 가셨으면 좋겠습니다.

뭐, 예전에 "클로버필드" 때 M관은 스크린 크기말고 없다라는 것을 느낀지라... 가능하면 씨너스 이수 5관을 가시라고 추천드리고 싶네요.

....어디서 보든 일단 "인디아나 존스4"는 재밌긴 합니다만^^


본 포스트에 포함된 이미지와 영상 등은 인용의 목적으로 사용되었으며 모든 권리는 영화의 제작/배급사 및 원저작권자에게 있습니다.

rss        추천

::: 사람과 사람의 교감! 人터넷의 첫 시작! 댓글을 달아주세요! :::

  1. BlogIcon 시네마천국 [2008.05.23 17:01]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흠....보시고 극장측에 아무 말씀을 안하셨나요??

    저건 분명히 사고인데....시작하면서 계속 그랬다면 저 같으면 중간에 나가서라도 이야기 했을 것 같은데....

    극장측의 반응이 궁금하군여~

  2. 맥거핀 [2008.05.24 20:26]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저는 개봉일 M관 2회차를 관람했는데 다행히도 포커스는 정상이었습니다.
    (조조 땐 영사 기사가 정신줄을 잠깐 놓았나보군요. )

    영화 감상에 있어서 극장 환경을 저역시 상당히 중요하게 여기는 편입니다.
    옛날 "전설의 Cinex" 이후로 그만한 극장 환경을 찾아볼 수 없었습니다만,
    스크린 크기, 사운드 뿐만 아니라 좌석의 편안함 등 여러 요소를 고려했을 땐 아직까진
    M관 디지털 상영만한 "씨넥스 대체극장"이 없는 듯 합니다. (물론 씨너스 이수 사운드는 극강입니다.)

    CGV일산 IMAX는 개봉당시의 스크린 얼룩이 아직까지 거슬려서 이젠 발길을 끊을 것 같구요.
    어쩔수 없이 IMAX 포맷으로 개봉되는 영화들이야 CGV용산을 찾겠지만, 왠만하면 M관 디지털을 선호합니다.

    반면에 '바벨'이나 '색,계'와 같은 성향의 영화들은 '시네큐브'에서 관람하는 게 편안하더군요.
    엔딩 스크롤 끝날 때까지 암전 상태를 유지하는 극장의 성실한 태도나
    '영화를 정말 사랑하는' 관객들의 수준이나 여러모로 영화 자체를 차분하게 즐기기엔 최상의 곳이라 봅니다.
    29일 이제서야 'I'm not there'의 뒤늦은 개봉이 이 곳에서 있다하니 설레이는군요.

    • BlogIcon Stephan [2008.05.24 20:30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전 이제는 블럭버스터 류는 씨너수 이수5관으로 가려구요^^ M관이 사운드에서 비등한다면야 좀 멀더라도 M관을 찾겠지만, 차이가 확연히 나는 상황에서는 가깝기도 한(..지하철로 두정거장 5분거리;;..) 이수5관이 좋더라구요.

      씨네큐브는 저도 종종 찾는 편입니다. 최근에는 "페르세폴리스"를 봤네요^^